<사귐의 소리2023>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주님의 사랑과 긍휼이 아침마다 새롭고, 주님의 신실이 큽니다.”

예레미야애가 3:23

이 블로그는 와싱톤사귐의교회 교우들의 매일 경건 생활을 돕기 위한 가상 공간입니다만, 말씀 묵상과 기도로써 매일을 은혜로 채우기를 소망하는 이들은 누구나 들어와 도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여러분의 기기에 싸이트를 다운 받아 필요할 때마다 들어와 도움을 받으실 수도 있고, 메일을 등록하시면 매일 오전 5시에 자동으로 전송 받을 수 있습니다.

블로그의 메뉴 중 <영성생활 안내>를 정기적으로 읽으시면 묵상 생활에 더 큰 은혜가 있을 것입니다. 오랜 세월 동안 축적된 영적 지혜를 따르는 것은 아주 유익한 일입니다. 또한 가능하다면 믿음의 친구들과 묵상을 나누시기 바랍니다. <묵상 나눔 안내>에 간략한 안내가 있습니다. 영적 여정에서 서로를 위해 기도해 주는 영적 친구는 매우 중요합니다.

올해에는 신약성경을 중심으로 진도를 구성했습니다. 사순절 기간 동안에는 사도행전을 읽고 묵상할 것이고, 가을철에는 산상설교의 말씀을 최소 분량으로 나누어 깊은 묵상을 시도해 볼 것입니다. 정작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영혼에 새겨지는 ‘한 말씀’입니다. 말씀 한 마디에 천지가 흔들리고 인생의 바뀝니다.

버지니아 한 구석에서 올리는 해설과 묵상이 민들레 홀씨처럼 미국 중부로, 서부로, 한국으로, 중국으로, 태국으로, 중동으로, 유럽으로 퍼져 나가는 것을 봅니다. 저의 영적 여정에 길벗으로 함께 해 주시는 이들에게 감사 드립니다. 내년에는 주님께서 어떤 은혜를 주실지 설레는 마음으로 영적 길동무를 기다립니다.

당신의 길벗 김영봉 드림

2023년 오늘의 묵상을 이메일로 받아 보시려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신 후에 등록하기를 클릭하십시오.

“우리는 모두 너울을 벗어버리고, 주님의 영광을 바라봅니다. 이렇게 해서, 우리는 주님과 같은 모습으로 변화하여, 점점 더 큰 영광에 이르게 됩니다. 이것은 영이신 주님께서 하시는 일입니다.”

고린도후서 3:18


오늘의 묵상


  • 시편 101편: 왕의 기도
    해설: 이 시편에는 ‘다윗의 노래’라는 표제가 붙어 있습니다. 4권에는 다윗의 시편이 두 개만 포함되어 있습니다(103편). 이 시편은 다윗이 왕으로서 자신의 사명을 다할 수 있기를 바라며 드리는 결단의 기도라 할 수 있습니다.  먼저 다윗은 “주님의 사랑과 정의를 노래하렵니다”(1절)라고 고백합니다. 사랑(개역개정 “인애”)과 정의는 오직 하나님에게만 있습니다. 인간이 행할 수 있는 혹은 인간 사회 안에서 경험할 수 있는 사랑과 정의는 불완전합니다. “노래하다”라는 말은 […]
  • 시편 100편: 하나님을 안다는 것
    해설: 이 시편은 가장 많이 사랑 받는 시편 중 하나이며, 찬송의 가사로 가장 자주 사용되어 온 시편입니다. 짧은 시편이지만 하나님께 대한 찬양의 열정이 가득합니다. 사용된 단어와 문장에 군더더기가 없습니다. 시편 전체를 통째로 외워 낭송하기에 가장 좋은 시편입니다. 시인은 하나님을 찬양하라는 뜻을 회중에게 전하기 위해 일곱 개의 단어를 사용합니다. “환호성을 올려라”(1절), “기쁨으로 섬기라”, “그 앞으로 나아가라”(2절), “알아라”(3절), “노래를 드려라”, “들어가거라” 그리고 […]
  • 시편 99편: 절대치의 거룩과 절대치의 사랑
    해설: 93편에서부터 시작된 “하나님의 통치”에 대한 시편 묶음의 마지막 시편입니다. 93편에서처럼 시인은 “하나님이 다스리신다”(1절)는 선언으로 시작합니다. “그룹”(1절)은 지성소 안에 자리 한 언약궤(증거궤) 뚜껑에 만들어진 형상을 가리킵니다. 그것은 하늘에 속한 존재를 형상화한 것으로서, 하나님은 모세에게 “내가 거기에서 너를 만나겠다”(출 25:22)고 약속하셨습니다. 그곳을 영어로는 mercy seat이라고 부르고, 우리 말로는 ‘시은소’라고 부릅니다. 이 시편은 성전 안에서 제사 드릴 때 불렀던 찬송이었을 것입니다. 성전에 […]